웹로그 분석
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보도자료

HOME>소비자뉴스>보도자료

보도자료 상세정보 보기
제목 다소비 간편식품, 유통업태 간 최대 49.1% 가격 차이
작성일 2019-05-29 조회수 949
첨부파일1

190528_다소비 간편식품 가격비교_보도자료.pdf 파일다운로드 190528_다소비 간편식품 가격비교_보도자료.pdf

이 자료는 529() 6:00부터 사용하시기 바랍니다.

다소비 간편식품, 유통업태 간 최대 49.1% 가격 차이

- 전년 대비 4개 품목 가격 상승, 5개 품목 가격 하락 -

한국소비자원(원장 이희숙)이 1·2인 가구 증가 등으로 수요가 많은 주요 간편식품* 10개 품목 40개 상품의 판매가격을 분석한 결과, 유통업태에 따라 최대 49.1% 가격차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* 간편식품 소매시장 규모가 크고 비중이 높은 상위 10개 품목(즉석밥, 컵밥, 즉석국, 탕, 즉석죽, 스프, 즉석카레, 즉석짜장, 라면, 컵라면)

(가격차) 유통업태 간 최대 49.1% ~ 최소 5.2% 차이

최근 4주 평균(’19.4.5.~4.26) 유통업태 간 가격차가 가장 큰 상품은 `오뚜기 햄버그 덮밥'으로 최고·최저가의 차이는 49.1%이었다. 이어 `오뚜기 맛있는 오뚜기밥'(46.9%), `동원 양반 밤단팥죽'(45.6%) 등의 순으로 가격차가 컸다.

반면, `대상 청정원 옛날식짜장'은 5.2%로 가격차가 가장 작았다.

(주요 간편식품 구입비용) 대형마트·전통시장·SSM 순으로 저렴

대형마트(30곳)?전통시장(35곳)?백화점(12곳)?SSM(20곳)?편의점(3곳)등 조사대상 판매점 100곳에서 판매되고 있는 상품 중 판매점포 수가 많은 상위 15개 상품의 총 구입비용(4주 간 평균)을 산정한 결과, 대형마트(25,057원), 전통시장(27,315원), SSM(28,314원), 백화점(29,429원), 편의점(33,450원) 순으로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. 대형마트가 편의점보다 25.1%, 백화점보다 14.9% 더 저렴했다.

(최근 4주 간) 즉석카레·라면·즉석밥 가격 상승, 탕·즉석죽·스프 하락

4월 첫째 주(5일)와 마지막 주(26일)의 가격을 비교한 결과, 즉석카레(3.0%)·라면(1.6%)·즉석밥(1.5%) 등 7개 품목은 가격이 상승했고, 탕(-4.2%)·즉석죽(-1.0%)·스프(-0.8%) 등 3개 품목은 하락했다.

(전년 대비) 즉석밥·즉석국 가격 상승, 즉석짜장·즉석카레·스프 하락

조사 대상 간편식품의 전년도 대비 평균 판매가격 등락률은 8.5% ~ -7.1%로 나타났다. 상승한 품목은 즉석밥(8.5%)·즉석국(8.4%)·즉석죽(4.0%) 등 4개였고, 하락한 품목은 즉석짜장(-7.1%)·즉석카레(-5.9%)·스프(-4.1%) 등 5개였다. 반면 컵밥은 전년과 가격이 동일했다.

한국소비자원은 동일한 제품이라도 판매점에 따라 가격 차이가 큰 만큼 생필품을 구입하기에 앞서 생필품 가격정보가 주간 단위로 제공되고 있는 `참가격(www.price.go.kr)' 사이트에서 판매가격, 할인정보 등을 확인해줄 것을 당부했다.

[ 조사 개요 ]

* 조사 기간 : 2019. 4. 5.(금) ∼ 4. 26.(금)

* 조사 대상

- 간편식품 : 40개(즉석조리식품 29개, 라면류 11개)

- 판매점 : 100곳(전국 단위 유통업체 판매점)

· 대형마트 30곳, 전통시장 35곳, 백화점 12곳, SSM 20곳, 편의점 3곳

* 조사 내용 : 1개당 판매가격


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.

피해발생 문의처
정보교육국 서비스비교팀
강병모 팀 장 (043-880-5721) / 신채은 조사관 (043-880-5725)

목록

quick menu 열기